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, 이가형 옮김/해문출판사
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, 이가형 옮김/해문출판사
애거서 크리스티 전집 2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, 김남주 옮김/황금가지
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, 김용성 옮김/동서문화동판(동서문화사)
열개의 인디언 인형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, 이윤기 옮김/섬앤섬
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, 김남주 옮김/황금가지
And Then There Were None (Mass Market Paperback)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/HarperCollins

Ten Little Niggers (1939) 영국판
And Then There Were None (1940) 미국판

세계 3대 추리소설 중에 그나마 이 작품은 추천할 만하다.

추리소설의 재미는 무엇일까? 그 모범 정답을 제시한 작가가 크리스티다. 시간과 장소와 사람을 한정시킨 후 긴장을 높인다. "그리고 아무도 없었다"는 제목에서 암시하듯, 등장인물들이 모조리 죽는다. 그 당혹스러움의 끝에서 작가는 자신의 트릭을 소개한다. 미스터리는 독자와의 머리 싸움에서 이겨야 한다. 이 소설이 그 모범이다.

열 명이 섬으로 모인다. 죽음으로의 초대, 법으로는 처벌할 수 없는 그들의 죄를 아는 자가 놓은 덫이었다. 누가 누구를 죽였는지 말하는 목소리가 들리고 곧바로 한 사람이 죽는다. 이어서 한 사람씩 누군가에 의해 죽는다. 범인은 섬에 모인 열 명 중에 한 명이다. 그럼에도 범인이 누군지 알 길이 없다. 마침내 모두 죽는다. 아무도 살아남지 못한다. 에필로그인 자백서를 읽고서야 수수께끼 살인극의 비밀이 들어난다.

미스터리 소설의 고전이다. 한 사람이 죽거나 사라질 때마다 인디언 인형이 하나씩 사라진다. 고립된 장소인 섬에서 한 명씩 죽어가면서 범인을 좁혀간다. 수많은 소설과 영화에서 이 플롯을 가져다 썼다. 

이 소설은 여전히 신선하다. 고전은 그 독창성을 꾸준히 유지한다.

 

해문 문고판을 헌책으로 사서 다시 읽었다.

'그리고 아무도 없었다'는 애거서 크리스티의 추리소설 중에 인기 최고다. 그 다음은 '애크로이드 살인사건'이다.

추리소설의 고전명작은 오늘날 수준에서 보면 유치하고 엉성해 보인다. 플롯은 작위적이며 문장은 조악하고 인물은 평면적이다. 이 소설을 읽는 관점은 추리소설 구성력에 맞춰야 할 것이다. 한 명씩 죽어가고 범인은 분명히 살아남은 사람들 중 한 명인데 모두 죽은 후에도 누가 어떻게 죽였는지 알 수 없다.

읽다가 이런 생각이 들었다. 왜 인디언 인형을 그대로 두지? 나 같으면 모조리 부셔 버리겠다. 작가의 의도에 따라 움직이는 꼭두각시 같은 등장인물들이라 그런지 이야기 플롯을 잘 따라 움직인다. 마지막 인물의 자살도 그렇다. 나 같으면 절대로 자살하지 않는다. 작위적이지만 자살해야 이야기가 완성되니까 넘어간다.

이 소설을 크리스티의 별종으로 취급하는데, 내 보기에는 전형적인 애거서 스타일이다. 동요를 차용하는 것은 애 여사가 자주 하는 일이다. 법으로는 처벌할 수 없는 자를 응징한다는 설정도 이미 다른 소설에서 많이 한 것이다. 인물의 심리를 깊게 파고들지 않는다는 점도 그렇다. 잘 만든 게임 같은 소설이다. 2014.08.01


황금가지에서 새 표지로 나왔다. 2018.7.13

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(리커버 특별판. 페이퍼백) - 10점
애거서 크리스티 지음, 김남주 옮김/황금가지


'독서 > 애거서 크리스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미스 마플 The Thirteen Problems [미스 마플 13 수수께끼; 열세 가지 수수께끼; 화요일 클럽의 살인] 애거서 크리스티 동서문화사; 황금가지; 해문 - 미스 마플 첫 등장  (0) 2015.04.13
Crooked House [비틀린 집; 비뚤어진 집] 애거서 크리스티 동서문화사; 황금가지 해문 - 크리스티 추리소설의 전형  (0) 2014.12.28
푸아로 미스 마플 할리 퀸 [쥐덫] 애거서 크리스티 황금가지 해문  (0) 2014.09.14
미스 마플 A Murder Is Announced [예고살인; 살인을 예고합니다] 애거서 크리스티 해문 동서문화사; 황금가지  (0) 2014.09.10
푸아로 미스 마플 [크리스마스 푸딩의 모험] 애거서 크리스티 해문 황금가지  (2) 2014.08.25
세계 3대 추리소설 And Then There Were None [그리고 아무도 없었다; 열 개의 인디언 인형] 애거서 크리스티 해문 황금가지 동서문화사; 섬앤섬 - 한 명씩 죽어가는데 도대체 범인은 누구야?  (2) 2014.08.01
애거서 크리스티 [시태퍼드 미스터리; 헤이즐무어 살인사건] 황금가지; 해문 - 탐정 에밀리, 내 남자는 내가 구한다  (0) 2014.07.13
푸아로 [커튼] 애거서 크리스티 해문 황금가지 - 추리소설의 근본문제 정면 돌파하기  (0) 2014.05.31
푸아로 Elephants Can Remember [코끼리는 기억한다] 애거서 크리스티 해문 황금가지  (0) 2014.05.30
푸아로 [할로윈 파티; 핼러윈 파티] 애거서 크리스티 해문; 황금가지  (0) 2014.05.30
푸아로 [세번째 여자; 세 번째 여인] 애거서 크리스티 해문; 황금가지  (0) 2014.05.30
Posted by 빅보이7